최영림 무제

left_arrow right_arrow
t1
t2

판매자

info@artnguide.com

금액

1,000,000 원

수량

로그인하러가기



최영림 崔榮林

Choi Young-lim  (1916-1985)





무제


무제
태지에 채색, 65.5 x 47.5 cm, 1973



(액자) 84.5 x 67 cm
액자 있음





작가소개



'“캔버스나 태지,은지,마대 같은 바탕에 흙과 분토(紛土)를 섞어 형태 없는 어떤 분위기의 바닥을 만들어놓는다.이 바닥 그림을 들여다보면 천천히 상이 떠오르며 어떤 형체가 구체화돼간다”


'토속과 해학의 작가'로 불리는 최영림 화백은 해방 이후 목가적 서정주의를 표방한 새로운 화풍으로 화단을 이끌었습니다. 
한국의 전통적인 설화를 비롯하여 고대소설, 민담 등을 바탕으로 화폭을 구성했으며, 전라의 여성 이미지를 착용하여 에로틱한 미감을 은은하게 살려내기도 했습니다.

최영림 화백의 예술세계를 표현하는 키워드는 향토색, 고향에 대한 향수와 그에 따른 재현으로 나눠볼 수 있습니다. 
월남작가로서 자신의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민족에 대한 향토적인 색채로 표현했는데, 그래서인지 그의 작품에서는 흙과 모래 등 한국의 민가에 있는 토담을 연상케 하는 재료를 사용한 작업이 종종 등장합니다. 
분단으로 인해 고향과의 단절은 그에게 또 다른 창작의 재료가 되어 고향에 대한 그리움이 작품으로 등장합니다.

1959년 내면의 아픔을 극복한 최영림 화백은 화면에서도 짙은 검은색으로 일관되던 그의 굵직한 선들이 사라지며 부드러운 색의 사용을 통해 몽환적이면서도 목가적인 이상향을 화폭에 담아내는데
이는 절망을 딛고 일어선 그의 내면이 화폭에 담긴 것입니다.

토속적이며 민중적 서정을 현대적인 방식으로 승화시킨 최영림 화백의 작품을 아트앤가이드를 통해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아트마켓 작품 판매 규정


작품의 수령배송 안내

  • 아트앤가이드는 <아트마켓>에서 구매하시는 작품에 대하여, ‘구매자 직접수령’을 원칙으로 합니다.
  • 작품 구매를 확정한 뒤, 담당자의 안내를 받아 사전에 예약하신 일자에 작품을 수령하시길 부탁드립니다.(예약 없이 당일 방문 요청시 작품 수령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
  • 구매자의 사정으로 구매작품을 직접 수령하기 어려운 경우, 구매자의 책임과 비용부담 하에 미술품 운송전문업체를 주선해 드릴 수 있습니다. 관련 사항은 담당자에게 문의가 가능합니다.
  • 예상 운송비: 서울 및 수도권 건당 8 ~ 12만원/ 그 외 내륙 지역 15~20만원, 도서·산간 지역은 별도 문의(* 설치비는 현장상황과 설치 여건 등에 따라 다르게 책정될 수 있습니다. 이에 대하여 필히 담당자에게 확인을 권유해 드립니다.)

구매 취소 및 환불
  • 구매자가 작품 구매를 결정한 후 작품 구매비용을 완납하기 전까지는 취소 사유와 관계없이 구매 취소 및 전액 환불이 가능합니다. 구매취소는 아트앤가이드로 직접 요청하셔야 합니다.
  • 구매자가 작품 구매비용을 완납한 이후부터 작품 수령 전까지 구매를 취소하고자 할 때에는, 취소 수수료 3% 공제 후 취소가 진행되고, 차액을 환불합니다.
  • 구매자가 작품 수령 후 7일 이내에 취소하고자 할 때에는, 취소 수수료 10%를 공제 후 취소가 진행되고, 차액이 환불됩니다.
  • 구매자에게 작품이 양도된 이후, 작품이 판매 전 상태와 차이를 보여 작품 가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변화가 발생한 것으로 판단될 때, 아트앤가이드는 구매자의 구매 취소 및 환불 요청에 대하여 거부할 수 있습니다.

개인정보보호

  • 아트앤가이드는 당사의 회원가입 외에 <온라인 아트마켓>을 통해 취득한 별도의 구매자 및 구매의향자의 개인정보를 수집일로부터 2년간 보관할 수 있으며, 작품 사후 상태확인, 운송, 구매자 제공정보 등의 목적으로 이용이 제한됩니다.